기사검색

계룡시, 독립운동가 '한훈 선생' 유품 무상 기증 받아

가 -가 +

주영욱기자
기사입력 2019-12-10

 

▲  계룡시, 독립운동가 '한훈 선생' 유품 무상 기증 받아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계룡]주영욱기자/ 충남 계룡시는 10일 광복결사대를 조직하며 항일 독립운동을 이끈 독립운동가 한훈  선생의 유품과 소장 자료를 무상 기증 받았다.

 

시는 이날 시장 집무실에서 최홍묵 시장, 한훈 선생의 손자 한상빈을 비롯한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유품 및 소장 자료 기증식을 가졌다.

 

기증식에서 유족들은 58여점의 유물에 대한 무상 기증서를 시에 전달하고, 최 시장은 유족들에게 깊은 감사와 존경과 함께 기증유물을 활용해 한훈선생의 고귀한 희생정신과 나라사랑을 시민들에게 전하겠다고 약속했다.

 

기증된 유품 등은 한훈 선생의 권총, 단검, 존영, 자필이력서, 광복선언서 등 항일 독립운동사와 독립 운동가의 일생을 살펴 볼 수 있는 귀중한 자료로 향후 한훈기념관 전시실에 배치될 예정이다.

 

한훈 기념관은 호국도시로의 위상을 제고하고 애국선열들의 희생과 정신을 기억하기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시가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시는 지난 4일 기념관 건축설계 용역 완료 보고회를 통해 최종 건립방향을 결정하고, 오는 2020년 11월 완공을 목표로 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신도안면 정장리 273-2 일원(1,222㎡)에 건립되는 한훈기념관은 건축면적 240.38㎡, 연면적 495.56㎡의 지하1층~지상1층 규모로 전시실, 교육체험실, 수장고, 편의시설 등이 설치될 계획이다.

 

기념관은 계룡의 독립운동사, 한훈 선생의 일대기와 관련된 전시는 물론 관람객들이 쉽게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돼 독립운동가의 삶과 정신을 선양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소중한 유품을 무상 기증한 유족들에게 감사를 전하며 “한훈 선생과 애국선열들의 헌신과 희생이 담긴 기념관 건립을 차질 없이 추진해 시민들과 함께 고귀한 정신을 이어 나가고, 유공자와 가족들을 위한 예우와 다양한 보훈 정책 마련에도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로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