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반달가슴곰 오삼이, 홍길동인가?

가 -가 +

노성수기자
기사입력 2020-07-07

 

반달가슴곰 오삼이(KM-53), 홍길동인가?

 


[로컬투데이=김천] 노성수기자/ 김천시는 지난 6일 반달가슴곰 오삼이의 행동반경이 가야산-수도산-대덕산-민주지산-영동읍-무풍면-삼도봉-질매재까지 이동하면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3월초 가야산에서 동면하고 깨어나 수도산에 살다가 고령-합천까지 다녀와서 이번에는 대덕산-삼도봉-황악산 자락까지 활동 영역을 넓혀가고 있는 오삼이는 5년 된 성체로 원기가 왕성해 자기 영역 구축과, 종족 번식을 위해 암컷을 찾아 동에서 번쩍 서에서 번쩍 홍길동처럼 신출귀몰하게 활동하고 있어 생물종보전원에서도 반달가슴곰 복원사업의 특별한 사례로 예의 주시하고 있다.

이에“수도산 반달가슴곰 지킴이”단체에서는 지난 6.28일 삼도봉, 민주지산 일원에 불법엽구제거 작업을 실시하고 주요 등산로에 반달가슴곰을 만났을 때 대처요령을 알리는 현수막을 설치했다.

또한 반달가슴곰은 현재 지리산에 70여 마리의 개체군이 형성되어 1단계 복원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됐으며 2단계 확산사업의 시발점인 오삼이가 수도산에서 짝을 만나 자연개체 증식으로 수도산 일대에 많은 개체군을 형성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천시 환경위생과장은 "오삼이가 수도산일대에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개체군을 형성하기 위해 오삼이 장가보내기 프로젝트를 진행해 줄 것을 기대하고 김천시에서도 서식지 안정화를 위해 불법엽구 제거작업과 산지정화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갈 것"이라며 시민들의 관심과 성원을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로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