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정기현 대전시의원, 등교수업 확대 촉구 건의안 채택

가 -가 +

김지연기자
기사입력 2020-09-24

 

[사진제공=대전시의회] 정기현 대전시의원

 

[로컬투데이=대전] 김지연기자/ 정기현 대전시의원이 대표 발의한 ‘학교 등교수업 확대 촉구 건의안’이 24일 열린 제253회 임시회 제4차 본회의에서 채택됏다. 

 

정 의원은 “기성세대가 당연하게만 생각했던 등교수업이 우리 아이들이 누려야 할 ‘교육권’의 최소 전제조건임을 코로나19로 알게 됐고, 원격수업 등 비등교 상황이 길어짐에 따라 교육력의 급격한 저하와 생활습관의 붕괴가 나타나고 있다"며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으로 아이들이 학교로 돌아갈 수 있는 정책 시행이 절실한 시점”임을 강조했다. 

 

이어 “현재 등교수업을 전면적으로 확대하는 정책은 매우 조심스럽고 추석 이후의 코로나19 발생 상황도 봐야겠지만, 방역 대책을 강화하는 것을 전제로 실현 가능할 것"이라며 학교 등교수업 확대를 촉구했다.

 

또한 “수도권 일부 지역이나 도심 밀집 지역을 제외하고는 초·중학교 규모가 크지 않아 고교 비율만큼 충분히 확대할 수 있다"며 "이 방법이 어렵다면 수업 시간을 단축해 오전과 오후를 나눠 시차 등교 하는 방안도 고려해 볼 수 있다”고 제안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로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