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김정섭 공주시장 “추석 연휴기간 방역관리 한층 강화”

가 -가 +

김은지기자
기사입력 2020-09-28

▲김정섭 공주시장이 시청 대백제실에서 열린 업무계획 보고회에서 추석 연휴 기간 코로나19 특별방역기간을 운영해 방역관리를 한층 강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공주시)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공주]김은지기자/ 김정섭 공주시장이 추석 연휴 기간 코로나19 특별방역기간을 운영해 방역관리를 한층 강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 시장은 28일 시청 대백제실에서 열린 업무계획 보고회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다소 진정됐지만 무증상 감염 사례가 꾸준히 늘고 있고 감염경로가 밝혀지지 않은 ‘깜깜이 환자’ 비율도 30% 안팎을 기록하고 있어 여전히 긴장의 끈을 놓아서는 안 된다”며 이 같이 말했다.

 

이에 따라 “추석 연휴 기간을 포함한 28일부터 10월 11일까지 2주간을 ‘추석 특별방역기간’으로 지정해 코로나19 확산을 철저히 차단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사람들의 왕래가 잦은 버스터미널과 전통시장, PC방, 노래방 등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특별방역을 실시하고 방역수칙 홍보 및 준수 여부를 수시로 점검해 줄 것”을 지시했다.

 

특히 “장묘시설인 나래원을 찾는 성묘객에 대한 방역수칙 준수 등 방역관리도 한층 강화해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계속해서 “연휴기간 자가격리자 모티터링, 해외입국자 임시격리시설 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고, 선별진료소를 24시간 운영해 귀성객을 통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 및 확산방지에 적극 대응해 달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긴급고용안정지원금을 시작으로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아동특별 돌봄지원금, 청년특별 구직지원금 등 2차 긴급재난지원금이 최대한 조속히 지급될 수 있도록 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에게 작은 위로가 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로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