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공주시, "정책결정 청년의 목소리 적극 반영"…난상토론회 개최

가 -가 +

김은지기자
기사입력 2020-09-22

▲21일 고마 컨벤션홀에서 신바람 정책톡톡 청년과 함께하는 난상토론회가 개최됐다. (사진제공=공주시)  © 로컬투데이

 

[로컬투데이=공주]김은지기자/ 공주시는 청년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향후 청년정책 수립 시 적극 반영할 수 있도록 '청년과 함께하는 난상토론회'를 개최했다.

 

22일 시에 따르면, 전날 고마 컨벤션홀에서 열린 신바람 정책톡톡 청년과 함께하는 난상토론회는 코로나19 확산 예방 차원에서 공주시청년네트워크 위원회, 공주시4-H연합회, 공주청년회의소, 공주시청년회, 청년보부상협동조합 임원 등 공주시 청년정책 관련 소수 인원만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본격적인 토론에 앞서 지민규 충남청년네트워크 위원장의 ‘청년 참여기구 활동 우수사례’, 권기효 사회적협동조합 멘토리 대표의 ‘농산어촌 청소년들과 지역에서의 삶을 함께 고민하는 도시 청년들’, 김혜진 서천 삶기술학교 코치의 ‘한산에 간 도시청년들의 좌충우돌 공동체마을 만들기’ 등 우수사례를 발표하는 시간이 마련됐다.

 

▲김정섭 공주시장은 “공주시에 설치된 각종 위원회에 청년 참여 비율을 높여서 각종 정책결정과정에서 청년의 목소리가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사진제공=공주시) © 로컬투데이


이어 열린 토론에서 참석자들은 청년들이 다양한 방식으로 소통하고 교류할 수 있는 기회와 청년 창업농을 비롯한 창업을 앞둔 청년들을 위한 맞춤형 지원 사업을 보다 확대해 줄 것을 주문했다.

 

또한, 관내 청년들을 위한 청년기본소득 제도를 도입하자는 의견과 청년들이 실질적으로 필요로 하는 다양한 교육 사업을 추진했으면 하는 바람을 제시했다.

 

이밖에 ▲행정기관과 청년들의 소통창구 마련 필요 ▲인근 세종‧대전 청년과 상생 협력할 수 있는 방안 모색 ▲공주시가 추진하는 청년정책의 효과적인 홍보방안 강구 등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김정섭 시장은 “공주시에 설치된 각종 위원회에 청년 참여 비율을 높여서 각종 정책결정과정에서 청년의 목소리가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내년 준공예정인 청년센터를 중심으로 공주만의 특징과 자산을 잘 활용해 청년들이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로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