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서천군, '청년 행복 주거비 지원 사업' 대폭 확대 시행

가 -가 +

김병진기자
기사입력 2021-01-15

  © 로컬투데이=서천군청사 전경


[로컬투데이=서천] 김병진기자/ 충남 서천군(군수 노박래)은 감소하는 청년 인구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자 ‘청년 행복 주거비 지원사업’을 대폭 확대 시행한다.

 

기존에 시행했던 청년 직장인 주거비 지원제도는 관외 전입자 한정, 직장인 요건 등으로 신청이 저조하고, 인구전출 감소 효과가 미미했다. 따라서 실질적 주거 지원 혜택을 높이고자 자격요건을 완화하고, 지원 금액을 기존 10만 원에서 최대 29만 원으로 대폭 상향했다.

 

청년 행복 주거비 지원사업의 신청대상은 서천군에 주소를 둔 기준중위소득 180% 이하인 무주택 세대주 청년(만 19세 이상 39세 이하)으로, 월세 60만 원 이하(단, 보증금 5천만 원 이하) 또는 전세보증금 1억 원 이하 주택에 거주해야 한다.

 

더욱이 이번부터는 지원 대상자가 한국주택금융공사 대출(디딤돌 및 보금자리론에 한함)을 받아 관내 주택을 구입하는 경우 무주택 세대주와 동일한 혜택을 지원한다.

 

지원 금액은 △1인 가구와 부부가정은 15만 원, 미성년 자녀가 있는 경우 자녀수에 따라 △2인 17만 원 △3인 20만 원 △4인 23만 원 △5인 24만 원 △6인 이상 29만 원을 지급한다. 가구원수 산정대상은 신청자 본인인 세대주와 미성년 자녀로 한정한다.
 
지원기간은 최대 2년이며 지급기간 중 자녀출생 시에는 서천군에 출생신고를 한 경우 1년 연장이 가능하고 지급액도 상향된다.

 

청년 행복 주거비는 분기별로 신청하며 올해 1분기 신청은 3월 중에 공고될 예정이다. 세부 지원기준 및 자세한 사항은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노박래 서천군수는 “우리 군은 지역소멸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청년 행복 주거비를 비롯해 일자리 확충, 기업 유치, 공공임대주택 조성, 출산양육지원 확대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라며 “특히 새롭게 시행되는 주거비 지원사업을 통해 많은 청년이 주거부담을 덜고 즐겁고 행복하게 서천에서 생활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로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