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서산시, 충남 최초 '영유아 야간진료센터' 운영

가 -가 +

이현순기자
기사입력 2021-01-27

  © 로컬투데이= 27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열린 맹정호 서산시장 언론브리핑 장면


[로컬투데이=서산] 이현순기자/ 맹정호 서산시장이 신축년 새해를 맞아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아동복지에 대한 정책을 공개했다.

 

맹 시장은 27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브리핑을 열고 “아이가 행복한 도시! 서산시가 만들겠습니다”고 운을 띄웠다.

 

먼저, 충남도 내 최초 서산의료원에 영유아 야간진료센터를 세우고 2월 1일부터 평일, 주말, 공휴일 야간 영유아 진료를 시작한다. 소아청소년과 전문의 3명과 간호사 2명이 교대로 야간진료 공백을 채운다.

 

이를 위해 시는 전담 의료진 인건비를 지원한다. 진료비는 야간 외래 진료수가 수준을 적용해 이용자 경제부담도 낮췄다.

 

맹 시장은 남아전용 학대피해쉼터 설치, 모든 어린이집 보육실 CCTV 추가설치 및 안전공제회비 지원, 서산시 육아종합지원센터 건립 추진도 밝혔다.

 

시는 지난해 여아전용 학대피해아동전용쉼터를 개소해 운영 중이며, 올해 국도비 2억 3천만 원을 확보해 오는 7월까지 남아전용 학대피해아동전용쉼터를 추가 설치한다.

 

충남 서북부 최초 ‘서산시 육아종합지원센터’를 올해 준공하고 가족센터도 착공해 내년 초까지 건립을 완료할 계획이다.

 

두 곳 모두 석림근린공원 내 조성되며 육아종합지원센터에는 24시간제 보육실, 프로그램 체험실, 놀이체험실 등이 들어서고 육아상담 및 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된다.

 

끝으로, 맹 시장은 “아동이 행복한 도시, 살맛나는 서산을 구현하기 위해 다양한 아동복지 정책을 시행한다”면서 “시민의 일상생활을 따뜻하고 섬세하게 챙길 수 있도록 더 열심히 뛰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로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