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천안시 공무원 A씨 자신의 아파트서 '투신 자살'

가 -가 +

주영욱기자
기사입력 2016-05-11

 

▲천안시청 전경     © 로컬투데이

 

 

[천안=로컬투데이] 주영욱기자/ 천안시청 공무원 칼부림사건에 이어 7급 공무원 A씨(35)가 아파트에서 투신해 사망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천안서북경찰서와 천안시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달 23일 낮 12시쯤 천안시 A동주민센터에 근무하는 공무원인 A씨가 본인이 거주하던 아파트 18층에서 투신해 자살하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전했다.

 

A씨는 평소 우울증을 앓고 있었으며, 사고가 난 날 가족과 얘기하고 방으로 들어간 뒤 돌연 투신했으며,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관계자는 “다른 타살 흔적이 발견되지 않아 우울증으로 인한 자살로 결론짓고 종결처리했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로컬투데이. All rights reserved.